New Year 2015

January 1, 2015

새해를 맞아 각자 새로운 계획과 한 해를 뒤돌아보며 있었던 추억들을 기억하고, 앞으로 새로 맞이할 일들을 계획하며 뜻 깊은 하루를 보낸 날 입니다.  라이딩은 짧게나마 추운 날씨를 이겨내야하는 번거로움은 있었지만 습관처럼 운동하는 스케줄처럼 밖으로 나가 또 새로운 도로들을 찾아나섰습니다. 

 

오늘 새로 찾은 도로는 이 처럼 송아지와 소들이 여유롭게 노을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낙엽이 많았었던 도로에서도 별 문제 없이 자전거로 이동할 수 있었고, 제가 살던 근처에 폐광이 있었다는 놀라운 사실을 처음 알게된 날 이기도 했습니다. 

 

세월에 흔적들만이 남아있던 이 창고는 수십년전에 사용하였을 법 한 기계들이 안에 많았고 사람에 발길이 끊긴지 오래 되어보이는 정문에 관리인 건물도 있었습니다. 

 

KUALIS 티타늄 프레임으로 제작한 제 자전거는 제 신체 사이즈에 맞게 커스텀 되어 아주 편안하게 라이딩 포지션이 나오고, 제 마음에 쏙 드는 라인으로 이렇게 잘 빠졌습니다.  찾아낸 멋진 도로에서 이런 사진을 안 남길 수 없었습니다. 

 

모두 새해를 맞아 각자 계획하고 소망하는 일들이 이뤄져나가길 바라며, 더이상 세월호와 같은 어른들에 잘못된 판단으로 어린 아이들이 죽음을 맞는 일들이 없어야 할 것 입니다. 

그럼 새로운 2015년 새롭게 대한민국 곳곳을 둘러 볼 라이딩 계획을 세우며 오늘 하루를 정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Please reload

Featured Posts

THE HELL OF NORTH

April 9, 2018

1/10
Please reload

Recent Posts

June 29, 2019

September 27, 2018

September 21, 2018

September 21, 2018

July 27, 2018

July 26, 2018

July 12, 2018

July 12, 2018

Please reload

Please reload